밤토실어린이도서관

View Article

역사동아리 '신초'의 <나눔의 집> 방문

mungge | 2017.11.28 13:48 | 조회 359

  지난 112()에 역사동아리 신초어린이들이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공동체 생활을 하시는 광주시 퇴촌면에 있는 <나눔의 집>을 방문하였습니다. 1992년 서울 서교동에 처음 문을 열었던 <나눔의 집>이 현재의 위치로 옮겨진 것은 1995년 어느 독지가의 기증 때문에 가능했다고 합니다.

  방문 전에 혹시 필요한 물건이 있는지 전화로 물어보았습니다. 할머니들이 이제는 90세 가까이 되신 분들이 많아 성인용 기저귀가 많이 필요하다고 하더군요. 가는 길에 기저귀와 감 한박스를 샀는데, 도착해서 보니 윤빈이와 여자 어린이들이 할머니들을 위해 쿠키도 만들어서 왔습니다. 얼마나 이쁘던지...

  그런데, 할머님들에게 직접 전해줄 수는 없었습니다. 아홉분의 할머니들이 살고 계시지만, 대부분 노환으로 거동이 불편하시고 방문자 모두를 만나줄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고 합니다. 그래서 사무실에서 일하시는 분들에게 전해 드렸습니다.






할머니들을 직접 만나 뵐 수는 없었지만역사전시관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그곳에는 증언의 장체험의 장기록의 장고발의 장다짐의 장 등으로 구분되어 일본군의 성노예로 살아야 했던 위안부 할머니들의 비참한 삶이 개인의 희생으로 잊혀질 것이 아니라한국 근현대사에서 지울 수 없는 상처이고 민족의 큰 아픔임을 되새기는 귀중한 공간이었습니다특별히 체험의 장은 당시 위안부 할머니들이 실제 생활했던 위안소를 복원해 놓은 곳이었습니다. 3~4(?) 정도 되는 좁은 공간에 간이침대만 뎅그러니 놓여 있고희미한 불빛으로 가득차 있어서 보는 내내 마음이 무거웠습니다.








 


위 그림은 강덕경 할머니가 그리신 <빼았긴 순정>, 아래 그림은 김순덕 할머니가 그리신 <끌려가는 날> 입니다.

한영이가 자기의 지갑을 열어 후원금을 넣고 있습니다.



역사관을 돌아보고 나온 후, 지금은 하늘나라에 계시는 할머니들을 기리는 동상과 추모비 앞에서 잠시 묵념을 하였습니다.




   이곳 나눔의 집에서 가장 막내 되시는 분이 강일출 할머니이신데 85세라고 합니다. 앞으로 얼마나 더 사실지 알 수 없는데, 지금도 일본은 여전히 자신들의 만행에 대해 용서를 구하지 않고 발뺌만 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은 우리의 부끄러운 역사이지만, 결코 잊지 않겠다고 다짐을 하였습니다. 겨울방학에는 일본대사관 앞에서 매주 수요일마다 이어지는 항의집회에 함께 참여하기로 하였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37개(1/17페이지)
밤토실어린이도서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밤토실어린이도서관 관리자 5856 2015.01.27 11:32
336 2020년 겨울방학프로그램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22 2020.01.10 10:31
335 2019년 장서점검 및 도서관 정리 사진 첨부파일 [1] 경이 55 2019.12.16 13:29
334 여름철 별자리 관찰 신청하세요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220 2019.07.19 13:57
333 밤토실 여름방학프로그램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192 2019.07.19 13:54
332 제 7회 밤토실 백일장입니다. 사진 첨부파일 경이 277 2019.04.24 16:31
331 별을 보는 밤 함께해요 경이 366 2018.09.17 11:08
330 와글와글하던 시간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373 2018.08.14 19:18
329 이야기 와글와글!!(수박수영장)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450 2018.08.01 15:27
328 어른이 동시 쓰기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249 2018.08.01 15:22
327 2018년 여름방학 프로그램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189 2018.08.01 15:13
326 제6회 밤토실 백일장 풍경(사진) 사진 첨부파일 mungge 278 2018.05.28 13:17
325 제6회 밤토실백일장 수상작 첨부파일 경이 300 2018.04.29 11:35
324 제6회 밤토실백일장 수상작 첨부파일 경이 267 2018.04.29 11:28
323 제6회 밤토실 백일장 수상작 첨부파일 경이 225 2018.04.29 11:25
322 여섯번째 백일장이 열립니다~ 사진 첨부파일 제제 402 2018.04.14 15:30
321 2017밤토실작가전 사진 첨부파일 [1] 경이 330 2018.01.12 17:14
320 밤토실 겨울방학 프로그램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369 2018.01.10 13:05
>> 역사동아리 '신초'의 <나눔의 집> 방문 사진 첨부파일 mungge 360 2017.11.28 13:48
318 여름방학 책놀이 사진 첨부파일 하늘기차 690 2017.08.18 12:49
317 역사동아리 "신초"를 소개합니다. 사진 첨부파일 mungge 436 2017.08.09 00:00